윤정부 DJ 오부치 선언 계승 선언, 중국과 북한이 비웃는다



815 광복 77주년을 맞아 윤석열 정부는 DJ 오부지 선언을 계승한다고 발표를 했는데, DJ 오부치 선언이란 김대중이 북한 경찰을 중국서 납치해 안기부에서 고문을 하다 놓쳐서 중앙일보사로 도주한 1998.7,16일에 이 사건이 세상에 드러났습니다.


이 사실을 중앙일보 사주 홍석현이 삼성 이건희 회장에게 귀뜀을 하고, 이건희 회장은 일본에 밀고를 했고, 일본 정부는 즉시 김대중 정부에게 이 사실을 폭로하겠다고 협박을 해 김대중 정부는 1998. 8월부터 그 동안 미루어 왔던 신어업 협정을 일본의 요구한대로 독도 수역을 공동관리한다는 조항을 넣어서 1999.2월 국회 동의까지 끝내줍니다.


이게 DJ 오부치 선언의 진실인데, 이걸 윤정부가 승계를 한다고 하니까 나라꼴이 정말 우습게 되어 가게 되는데, 윤석열 정부는 당장 동작동 518 묘역에 매장 못한 교도대대 위장 북한군 시신이나 국민들에게 내놓기를 바랍니다.

조회수 6회댓글 1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취임식 도중 쪽지로 보고를 받은 천용택 원장은 즉각 중국으로 날아가 10여일간 교섭 끝에 간첩으로 몰려 사형에 처해질 위기에 있던 직원 전원을 데리고 귀국을 했지만, 공짜로 저절로 그렇게 된 것은 아니었고, 무엇을 중국에 주었길래 중국이 사형에 처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