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아식별] 전두환 서거 1주기에 또 한번 죽다



전두환 전 대통령 서거 1주기 행사를 유튜브를 통해서 보면서 전두환 대통령이 또 한번 죽는다는 걸 확인할 수가 있었습니다.


주옥순 엄마대표가 전두환 전대통령은 반란죄 확정판결을 받아서 국립묘지 안장이 불가능하다는 보훈처 결정문을 낭독을 하던데, 그 자리에 모인 인사들은 모두 다 전두환 찬가를 부르고는 있었지만, 국가내란 사건에 대하여 김대중이 집권한 이후에 벌어진 간첩행위 사건을 통해서 누가 국가반란을 했는지에 대하여 이미 충분하게 설명을 한 바 있었지만, 단 한 명도 언급을 하는 이가 없었기에 전두환대통령이 2번 죽는구나 하는 생각을 했습니다.


김대중이 집권을 한 이후에 육사 청죽회 출신 장군들을 연달아 국정원장으로 기용을 하면서 벌였던 반역행위와 그 행위를 통해서 518 군사반란의 인과관계를 밝혔고, 518 군사반란에서 북한군에게 한국군 군복을 입혀 한국군 공격을 한 사실도 다 알려 주었지만, 어느 누구도 이를 언급한 사람이 없더군요.


아무리 대법원에서 확정판결이 났다고 해도, 새로운 사실이 발견되었을 경우는 언제든지 재심을 청구할 수가 있음에도 그런 행위를 할 사람은 단 한 명도 없어 보이던데, 이순자 여자 집안에서 그 일을 직접 해야만 할 것입니다.


전두환 전대통령은 내란을 한적이 없고, 내란을 한 자들로부터 모함을 받아서 내란범죄자가 된 경우에 해당되기에 전두환 대통령에게 내란죄를 뒤집어 씌운 사람들이 저지른 518 군사반란 행위와 김대중집권 이후에 저지른 저들의 반역행위에 대한 증거들은 다 확보되어 있습니다.




조회수 7회댓글 1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