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란드 무기구입 국책발행, 한국에는 수출입은행 대출요청….. 드디어



폴란드 소식통들은 폴란드가 무기도입을 하기 위해서 5년만기 국채를 국내 은행과 기관들을 상대로 발행한다고 발표를 했고, 한국 수출입 은행에는 무기도입 대출을 요청했으며 한국은 승인을 할 예정이라고 합니다.


폴란드는 지금까지 도입한 무기들도 국채를 발행해 도입했지만, 그 국채는 유럽연합에서 자금이 지원될 것이라는 전제에서 발행한 것이지만 이미 유럽연합은 자금동결과 차단을 선언했기에 지금 새로 발행하는 국채는 제대로 발행될지가 미지수인데, 이미 폴란드 지방정부들은 예산이 고갈되어 자금이 바닥나 자치 이행여부가 불투명해진 상태에 돌입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폴란드 무기 도입은 처음부터 수출입은행 대출을 전제로 시작되었다는 의혹을 코페스 동반자 채널로 알렸지만, 당연히 엄청난 반발과 비난이 쇄도해 구독율이 거의 10%대로 줄었고 구독자 빼기까지 행해졌을 만큼 탄압을 했었습니다.


이제 우크라이나 승전으로 폴란드가 나토의 최전선이라는 사기성 폴란드의 선전도 물건너 갔으며, 유럽연합은 더 이상 폴란드에 어떤 자금도 지원하지 않을 것이기에, 한국 무기 도입 대금을 지불할 능력은 사라지고 있습니다.


특히, 한국 K2 흑표 전차가격을 미제 최신 전차 가격의 4배 이상으로 폴란드가 한국에 지불하면서 맺은 수입협정은 뒷거래 의혹이 상당했다는 내용을 방송을 하고 나서는 거의 디도스 공격수준으로 악성댓글로 공격을 해댔지만, 불과 2달도 안되서 폴란드 내부에서 새어 나오고 있는데, 이제 이런 사실을 더 이상 숨겨서는 안됩니다.


문재인 정권의 정권 말기에 한국 유력방산업체 마케팅에 끼어 들어서, 아랍에미테이트가 경전투기를 중국제로 도입을 했고, 이집트가 수출입은행 지원 무기도입 계약 발표 후 IMF 자금요청을 하고, 폴란드는 유럽연합의 모든 지원자금이 차단되었으며, 앞으로 기 지원 자금의 반환 명령까지도 내릴수가 있어서 한국 방산 산업을 도산 위기까지 몰고 갈수가 있게 된 것입니다.


이집트 K9 수출 계약이 무산되면, 호주 레드백 수출 진행도 위기에 봉착하게 되고, 폴란드에 수출되는 K9 자주포 대금도 받기 어려워지게 되면 한화도 위기를 맞게 될 것입니다.


이제 모두 다 문재인 정권과 중국이 한국 방위산업을 붕괴시키기 위한 음모였음이 얼마 지나지 않으면 밝혀지게 될 것입니다.


폴란드 무기도입 국채 발행은 모두 4.5조원이고 한도 5년 만기 10년으로 이자는 무려 8.5%이고, 한국 수출입 은행은 폴란드 요청 자금 규모가 커서 해외금융기관까지 끼고서 폴란드의 자금요청을 수용할 예정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조회수 9회댓글 3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