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영함 위치, 국방위와 해군의 엇갈린 거짓 주장은 대북 접촉 의혹



8월초 해군 구축함 최영함이 작전 중 통신위성 음영지역으로 진입해 3시간 이상 통신이 두절된 사건에 있어서, 해군 3함대는 흑산도 인근에 위치했었다고 했으나, 국방위에서 해군은 제주 남방에 위치해 있었다고 발표 했습니다.


또, 해군은 이런 사고 상황을 해군참모총장에게는 보고를 했으나, 합참에는 보고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었는데, 합참에도 보고를 했다고 거짓말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독도 인근에서 광개토대왕함이 북한 공작선을 접선하면서 이를 감시하는 일본 초계기에 공격용 레이더를 조사했던 사례와 518 당시 목포 영광 앞바다를 다 비워놓고 변산으로 기동을 한 사례, 문재인 정부초기에 평택에서 잠수함 발견 신고를 묵살했던 사실을 되세겨 봤을때 이번 사건은 엄중하게 철저하게 조사를 해야만 합니다.


조회수 2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