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죽회 장군들의 214급 잠수함 절름발이 만들기 9척 다 고장




214급 잠수함은 기획단계에서부터 청죽회 장군들이 북한 수중세력의 보호를 하기 위해서 214급 잠수함 사업단장을 잠수함 함장 출신들이 아닌 보안사 해군 중령을 대령으로 진급시켜 임명할 때 이미 공작의 기미를 드러냈었습니다.


그리고 잠수함 사업 경험이 없는 현대중공업에 사업을 몰아주기 위해서 현대 중공업 상무를 방사청장으로 임명해 공작의 마수를 내밀었고, 그 결과는 214급 잠수함은 작전능력이 거의 없는 고장의 연속으로 항구에 처박혀 있는 신세로 전락시켜, 현재 한국 해군의 수중 전력은 209급 6척이 주력으로 운영되는 실정에 머물게 해 놨던 것입니다.


최근 국정감사에서 214급 잠수함 9척 전부가 고장 상태로 밝혀졌다고 하는데, 언젠가는 214급 잠수함 사업 자체를 철저하게 수사를 해서 청죽회 장군들의 214급 건조 방해 공작을 밝혀 국민들에게 공개를 하고, 현대 중공업의 관련을 밝혀 전액 변상 시키고 작전 소신에 대한 손해도 변상시켜 다시는 이런 이적성 방산비리를 근절해야만 할 것 입니다.

조회수 15회댓글 1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