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교사 편의대를 전두환에게 뒤집어 씌우는 518 재단

전두환 편의대라는 말을 날조해 사실화 작업에 거의 끝나 갈 요즘, 1980년 5월 18일 전투교육사령부가 편의대를 운용했던 문서를 공개해 518을 왜곡하고 있는 518 재단을 고발합니다.


편의대란 한국에서 사용하는 용어가 아니며, 그런 용어를 1980년 5월18일 전남 계엄사령부인 전투교육사령부가 공식문서에 서술을 하고, 실제로 편의대를 운영했다는 것을 518 재단측에서는 처음부터 인지하고 있었기에 전두환 편의대란 말을 만들어 낸 것입니다.


전두환 편의대는 실제로 전교사가 보고를 하지 않은 사항을 조사를 하기 위해 육군본부와 합동수사본부에서 편성해 광주에 파견을 한 부대이고, 전교사와 505 보안대가 보안사 특수임무부대를 속여 광주시내에 묶어 놓고, 군분교 점령작전을 했던 것 입니다.


조회수 10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